최종편집 2019.10.18 15:40
 
전체 뉴스 사람과사람들 기획/특집 우리동네 우리마을 기업/맛집탐방 애드벌룬 안성
 
뉴스
 전체
 정치/선거
 경제/농업
 사회
 문화/예술
 교육
 사람과사람
 환경/미디어
 복지
 읍면동/행사
 사설/칼럼
 자치(행정,의회,참여)
  가장많이본뉴스
아프리카돼지열병
[속보] 바우덕
안성시청 공무원
안성시청사 이전
서안성체육센터
우석제 안성시장
뭘 할지 결정도
미양면 양지리
일당 12만원만
종잡을 수 없는
부결된 지 4일
안성시, 도시계
안성시의회, 추
황교안 자유한국
9월 26일 1
금북정맥 생태탐
안성시의원들
결국, 구 안성
아프리카 돼지열
안성시, 전체
 
뉴스홈 >기사보기
제2경부고속도로
용인-세종시 구간 먼저 하자

2004년 계획, 2009년 기본설계 중단된 채 방치
안성시 제안, 관련지자체 관계자 회의 “착공 촉구”

[2013-02-19 오전 6:23:00]
 
 
 

안성시가 제안해 세종특별자치시, 하남시, 용인시, 천안시, 공주시 등 제2경부고속도로(서울-세종간 고속도로)가 관통하는 관련 지방자치단체들이 2017년까지 완공을 목표로 추진됐지만 2009년 12월 기본설계가 중단된 채 방치되고 있는 제2경부고속도로의 조기 착공을 중앙정부에 촉구하기로 했다.

세종특별자치시의 중앙행정기관 입주가 본격화되고 있지만 기반시설이 제대로 갖추어지지 않아 문제가 되고 있으며, 세종특별자치시 건설 논란이 일었던 2009년 당시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도 세종특별자치시 건설을 지지한 바 있어 이번 관련 지방자치단체들의 건의가 반영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제2경부고속도로는 연기군에 행정도시인 세종시 건설이 계획되면서 2004년 경부고속도로와 중부고속도로의 기능을 보완하기 위해 경기도 구리시에서 세종특별자치시까지 총연장 129.1㎞(6차선)까지 계획된 사업으로 총사업비 6조8,000억원(공사비 5조7,000억원, 보상비 1조1,000억원)이다.

특히, 제2경부고속도로 사업은 2009년 실시한 타당성 조사 결과 비용편익이 1.28(1이상이면 타당성 인정)으로 높게 나와 한국도로공사와 국토해양부는 사업에 대한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그러나 이명박 대통령이 세종시 건설에 부정적인 입장과 4대강 건설에 막대한 예산을 쏟아부으면서 제2경부고속도로 사업이 후순위로 밀려 2009년 12월 기본설계가 중단됐으며, 올해 예산에도 기본설계 예산이 반영되지 않아 방치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안성시의 제안으로 지난 14일 안성시청 2층 상황실에 모인 제2경부고속도로 구간의 관련 지방자치단체 도로건설 관계자들이 참석해 ‘제2경부고속도로 조기 착수를 위한 연석회의’를 갖고 대책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는 현재 서울시의 주거지역 축소와 남한산성 문화재 훼손 등으로 인해 서울시와 광주시, 성남시 등이 부정적인 입장을 보이고 있다면서 2단계 구간인 용인-세종특별자치시까지의 공사를 먼저 하자며 대안을 제시하는 등 공사가 가능한 구간부터 우선적으로 추진하자며 목소리를 높였다.

세종특별자치시, 천안시 관계자는 “그동안 대통령 인수위원회와 국토해양부 등에 수차례 착공을 건의했다. 서울시-용인시 구간보다 세종시부터 용인 구간만이라도 조기 착공을 하자고 건의했다”고 밝혔다. 또 하남시 관계자는 “서울시가 반대한다면 하남시부터 세종특별자치시까지 구간을 먼저 추진하고, 서울시와 구리는 향후 과제로 남겨 두면 된다. 서울시 구간을 제외하고 하자. 현재 한국도로공사에서도 이 안을 가지고 검토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박상기 도시건설국장은 “관련 자치단체의 시장들이 공동으로 중앙정부를 방문해 의지를 보여야 한다고 생각한다”면서 “현재 제2경부고속도로 사업은 한국도로공사와 국토해양부는 찬성하고 있는데, 기획재정부만 반대하고 있다. 지방자치단체장들이 의지를 보여도 안되면 정치적으로 풀어야 한다. 각 지역의 국회의원을 동원해서라도 조기에 착공이 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제2경부고속도로 안성구간을 보면 보개면 경수사에서 출발해 서삼초교→가율리→오두리→복평리→구사리(38국도 연결 IC)→오산리→장죽리(동서고속도로와 연결 JCT)→석하리→인리→산평리(34번 국도 연결 IC)를 지난 후 역시 34번 국도를 만난 후 천안으로 이어지는 것으로 계획되어 있다.

이후 실시설계가 끝나면 제2경부고속도로가 통과하는 정확한 지번과 위치도 정해질 것으로 보여 제2경부고속도로가 완공될 경우 안성시는 서울시와 세종특별자치시의 중간 지점에 위치하게 돼 지역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관련기사 2면)

황형규 편집국장 mirhwang71@naver.com

자치안성신문(news660@naver.com)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이름       비밀번호    
%>
 
 
 

최근기사
안성시, 도시가스공사에
올해만
안성시, 도시계획시설 집행계획 수립
‘경기교통본부’ 공식출범…노선입찰제
“논배미 물을 가을에 가두자”
포승-평택선 철도
안중역-평택
영화 ‘장사리’를 보고…
현매초 ‘다함께 꿈터’교실 개관
칠장사, 나눔실천 9,000만원 전달
안성시 ‘찾아가는 희망복지 상담센터’
원산지 표시 위반업체 정보,
안성사람
시설관리공단 김성태씨는 발명왕
죽산면 매산리 전상렬씨
푼푼이
박재우·이재희 신혼부부,
첫 마
6.4지방선거
이 뉴스는 논란 중
안성시, 도시계획시설 집행계획 수립
“논배미 물을 가을에 가두자”
포승-평택선 철도
안중역-평택
안성의 핫 이슈
결국, 구 안성시민회관
‘안성맞
부결된 지 4일 만에 후문에서
안성시청 공무원 30명 수시인사
기획/특집
안성신도시, 2010년 12월 보상
안성, 당왕동 제1종지구위계획
청소년상담
이재명 지사 첫 지시는
“성남시
오수처리 시설 개보수 비용
수억
국내 최대 체험형 놀이목장
‘안
6/2 지방선거
[속보] 안성 투표율 51.26%(최
6.2지방선거 후보 등록 첫 날 -
양운석, 민주당 서부권 도의원 공천
안성살이
애드벌룬 anseong
 
전체 :
어제 :
오늘 :
경기도 안성시 중앙1길 18(대천동 55-2) | Tel 031-671-2347 | Fax 031-671-2348
Copyright ⓒ 자치안성신문 (주)미디어안성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66@hanmail.net